강릉생활

강릉 교동 호호식당

Mephist My App Factory 2021. 11. 22. 14:36

입 짧고 양 적은 첫째 아들이 한숫가락 남기고 다 먹었으니 맛이 괜찮았던거 같습니다.

한 숫가락 남긴건 제가 먹었는데 연어가 많이 신선하네요.

가끔 연어덮밥에 뜨거운 밥 주는 식당들이 있는데 여긴 밥온도를 잘 맞췄는지

한참 지난 후에도 연어가 마지막까지 냄새도 없고 깔끔한 맛이였습니다.

볶음밥. 짬뽕도 마찬가지지만 가격대비 재료가 좀 부족한 느낌..

하지만 딸은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.

차돌짬뽕, 국물을 떠먹으면 처음 느낌은 그닥 맵지 않은거 같은데 곧이어 입안 가득 고통이 몰려옵니다.

매운 맛과는 조금 다른 입안을 마구 찌르는 느낌... 이게 매운 고추는 아닌거 같은데.. 캡사이신을 부운건지..

재료가 뭔지 잘 모르겠네요... 별로 알고 싶지도 않구요... ㅠ.ㅠ

매운거 잘 먹는 와이프도 너무 맵다고 하더군요.

짬뽕은 정말 매운거 좋아하시는 분 아니면 추천하지 않습니다.

'강릉생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강릉 교동 호호식당  (0) 2021.11.22
강릉 그림카페  (0) 2021.11.22
강릉 굿캠핑 펜션  (0) 2021.11.22
경포 가시연습지  (0) 2021.11.22
강릉 중앙시장 중앙돈가스  (0) 2018.11.23
강릉 베니닭강정  (0) 2018.10.21